이코노믹 데일리

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2022 바이오 기업인의 날', K-바이오 위상 올라가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생활경제

'2022 바이오 기업인의 날', K-바이오 위상 올라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현정인 인턴기자
2022-12-07 18:50:34
3년째 열리는 바이오 기업인 교류 위한 행사 "K-바이오, 생산·수출 규모 계속 커져"

2021년 개최된 '바이오 기업인의 날' 행사 [사진=연합뉴스]

[이코노믹데일리] 산업통상자원부는 7일 서울 중구 웨스톤조선호텔에서 한국바이오협회·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과 함께  ‘2022년 바이오 기업인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바이오 기업인의 날’ 행사는 바이오 분야 기업인들의 사기를 높이고 폭 넓은 교류와 협업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2020년 처음 열린 후 올해로 세 번째다. 바이오산업발전 유공자 포상과 주요 성과사례 발표가 진행됐다.
 
박동일 산업부 제조산업정책관은 이날 축사에서 “3고(高) 여파 등 대내외 불확실성이 고조되는 여건에도 불구하고 올해 바이오헬스 수출은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지난해 수준의 실적을 유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 K-바이오 위상, 점점 중요해져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2020년 기준 국내 바이오산업 생산 규모는 17조 4923억원으로, 전년 대비 38.2% 증가해 역대 최대 증가율을 기록했다. 바이오 수출도 사상 최초로 10조원을 돌파했다.
 
우리나라는 세계 2위의 바이오의약품 제조 경쟁력과 디지털 기술을 기반으로 K-바이오의 위상이 어느 때보다 높아졌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해 우리나라 바이오 산업에 대한 해외 기업 투자도 과거 5년 평균 대비 2.6배 이상 증가했다.

국제적 투자처로 주목받고 있는 우리나라 바이오 산업이 글로벌 바이오 강국으로 도약하기 위해선 민관이 합심해 바이오 분야에 투자를 집중해야 할 상황이다. 
 
이에 따라 산업부는 2022년도 바이오 분야 연구개발(R&D)에 전년 대비 372억원(15.7%) 증액된 2743억원의 확대 예산을 지원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또한 바이오헬스산업에 2023년까지 약 10조원의 민간투자 계획을 수립했다. 정부는 '지원자 역할'을 통해 민간투자 효과 극대화에 노력하기로 업계와 약속했다.
 
업계 전문가들은 “경제는 어려워졌지만 코로나19로 인해 치료를 위한 백신, 진단 테스트, 약품, 항체 등의 필요성이 커졌다”며 “코로나19가 끝나도 바이오 분야의 중요성은 지속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신한은행
KB금융그룹
농협금융
여신금융협회
우리은행
우리은행
쿠팡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