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2024 KEDF] 조용경 "AI 스마트 하우징, 직면한 사회문제 돌파구가 될 수 있어"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산업

[2024 KEDF] 조용경 "AI 스마트 하우징, 직면한 사회문제 돌파구가 될 수 있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한석진 기자
2024-06-11 19:39:07
11일 여의도 CCMM 빌딩 컨퍼런스룸에서 이코노믹데일리 창간 6주년을 기념하는 포럼이 열렸다 타이틀세션 네 번째 주제발표 ‘AI 스마트 하우징 현재와 미래’ 주제를 조용경 아키큐플러스 대표가 발표 하고 있다 사진김동우
11일 여의도 CCMM 빌딩 컨퍼런스룸에서 이코노믹데일리 창간 6주년을 기념하는 포럼이 열렸다. 타이틀세션 네 번째 주제발표 ‘AI 스마트 하우징 현재와 미래’ 주제를 조용경 아키큐플러스 대표가 발표 하고 있다. [사진=김동우 기자]
[이코노믹데일리] 거주 공간에도 인공지능(AI) 스마트 기술을 활용하는 노력이 요구된다는 지적이 나왔다. 사람들이 원하는 다양하고 질 높은 서비스를 발굴하고 비용을 절감하는 등 사업성을 확보하기 위해서다.
 
조용경 아키큐플러스 대표는 11일 이코노믹데일리 주최로 열린 ‘2024코리아이코노믹디자인포럼(KEDF)’에서 이 같이 내다봤다. 이날 포럼은 창간 6주년을 기념해 서울 여의도 CCMM빌딩에서 ‘인공지능(AI)과 일의 품격: 대한민국 인구 4000만명 시대가 온다’를 주제로 개최됐다.
 
조 대표는 스마트 하우징에 대한 개념부터 설명했다. 주택을 구성하는 공간, 환경, 가전, 디바이스 등으로 구성된 스마트하우스(물리시스템)와 이와 관련된 정보(빅데이터), 스마트 홈 기술, AI 기술 등을 연계·활용하여 최적화된 공간 환경과 서비스를 제공해 완성되는 주택을 말한다.
 
한국의 스마트 하우징 시장은 지난 2021년 9855억원이던 게 오는 2026년 1조9832억원 규모까지 증가할 것으로 보이며 가구 보급률은 68.6%에 이른다고 보고 있다. 
 
이에 조 대표는 “(스마트 하우징이) 향후 국내 시장에서 수요 증가가 기대된다”며 “지능형 홈 네트워크가 설치된 경우가 그렇지 않은 경우보다 주택가격이 높게 결정된다”고 설명했다.
 
조 대표는 “(스마트 하우징 기술이) 1인 가구 증가로 인해 발생하는 많은 사회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밝혔다.
 
저출산·고령화와 맞물려 1인 가구가 증가하는 건 생활공간 속에서 가족의 도움을 받기 어려운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는 의미와 같다는 게 조 대표의 설명이다.
 
이런 측면에서 스마트하우징 서비스의 필요성은 더 높아지고 있다.
 
조 대표는 “(저출산의 원인 중) ‘맞벌이’를 예로 들면 그로 인해 가사 노동시간이나 육아를 힘들어하는 가구가 증가하고 있다”면서 “만약 스마트 하우징 기술을 통한 가사 지원 서비스가 제공된다면 이러한 부담을 덜어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고령화로 인한 독거노인 문제도 심각한데, AI 기술로 응급상황에 대응하는 서비스를 제공하여 독거노인이 응급상황에 노출되거나 고독사로 이어지지 않게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지난해 통계청이 발표한 ‘고령자의 특성과 의식변화’를 보면 우리나라 전체인구 중 65세 이상 인구 비중은 2023년 18.4%에서 2037년과 2070년엔 각각 31.9%, 46.4%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조 대표는 “(위와 같은 서비스)가 현재 최상위급이거나, 고가 신축 아파트에 집중돼 있다”는데 아쉬움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시장의 파이 확대와 격차 없는 삶의 수준 제공이라는 측면에서 신축 아파트 뿐만 아니라 기존 아파트에서도 다양한 서비스가 제공될 필요가 있다”며 “이를 위해서 스마트 기술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가령 조식 서비스의 경우 일부 아파트에서 사업성이 맞지 않아 시설만 만들고 서비스가 중단되기도 하지만, 만약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다면 지역 단위의 수요를 모으고 원가경쟁력을 확보해 서비스를 계속할 수 있다.
 
의료 측면에서도 병원의 차별적 관리보다는 스마트 기술로 주민센터나 아파트 공용시설 등 공공 공간에 다수가 함께 사용할 수 있는 기기나 관리 서비스 플랫폼을 제공한다면 많은 사회적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조 대표는 발표 말미에 “(AI 스마트 하우징은) 상상속에 존재하던 다양한 서비스를 실현할 수 있게 하는 기술”이라면서 “향후 민간시장에서 사람들이 원하는 다양하고 질 높은 서비스를 발굴하고 비용을 절감하며 사업성을 확보하기 위해 스마트 기술을 활용하는 노력이 요구된다”고 당부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