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SG

카카오, S&P 글로벌 주관 '2023 기업 지속가능성 평가'에서 'Top 1%' 등급 선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기자
2023-03-16 09:38:21

동일 산업군 내 134개 기업 중 최고점 획득하며 유일하게 Top 1%로 선정

국내 기업 618곳 중 6개 기업만 해당...ESG 경영에 역량 집중한 성과

카카오, S&P 글로벌 주관 ‘2023 기업 지속가능성 평가’에서 ‘Top 1%’ 등급 선정[사진=카카오]

[이코노믹데일리] 카카오의 꾸준한 ESG경영 성과가 글로벌 기관의 평가를 통해 한번 더 입증됐다.

카카오는 세계적인 신용평가 기관 중 하나인 S&P 글로벌이 발표하는 ‘2023 기업 지속가능성 평가’에서 최상위 등급인 ‘Top 1%’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S&P 글로벌은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DJSI) 결과를 바탕으로 매년 연례보고서를 발표하고, 산업별 우수 기업의 등급을 Top 1%, 5%, 10%로 구분하여 선정하고 있다. 

ESG의 각 분야인 환경(E), 사회(S), 지배구조(G) 측면의 성과를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지속가능성이 우수한 기업을 선정하며, 이번 평가는 총 61개의 산업군과 전 세계 7,822개 기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카카오는 주요 온라인 서비스 기업들이 속한 인터랙티브 미디어, 서비스&홈 엔터테인먼트 산업군 내 134개의 기업 가운데 최고점인 65점을 획득, 유일하게 'Top 1%'로 선정됐다. 전체 평가 대상 기업 중 ‘Top 1%’ 등급을 획득한 기업은 67개 사이며, 국내 기업 618곳 중에서는 단 6개의 기업만 해당됐다. 

카카오는 2021년 1월 이사회 산하 ESG 위원회 및 2022년 3월 ESG 총괄 조직 신설 이후, 다양한 ESG 활동을 펼치며 꾸준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최근에는 지난해 발표한 ‘Active Green Initiative’의 일환으로 전국의 시민조합이 생산한 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REC)를 구매해, 제주 오피스의 전력 사용량 100%를 재생에너지로 전환하기도 했다. 

지속적인 ESG 경영의 성과로 카카오는 2022년 ‘DJSI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지수)’ 월드, 아시아퍼시픽, 코리아 지수 모두에 2년 연속 편입하며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기업으로 위상을 입증했다. 이 밖에도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평가에서는 AA등급을 획득했으며, 한국ESG기준원이 발표하는‘KCGS ESG 평가’에서 통합 부문 A등급 획득, ESG 전 부문 A등급을 획득하는 성과를 기록하기도 했다. 

육심나 ESG사업 실장은 “ESG 경영에 역량을 집중해 기후위기 대응, 상생 프로그램 운영, 디지털 접근성 강화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성과를 창출하고자 힘쓴 결과”라며 “꾸준하고 내실있는 ESG 경영 활동의 추진을 통해, 앞으로도 카카오만이 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를 만들어 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KB증권
보령
NH투자증권
하나금융그룹
kb금융그룹
하이닉스
넷마블
신한라이프
경남은행
주안파크자이
스마일게이트
KB희망부자
한화손해보험
kb_지점안내
KB희망부자
미래에셋자산운용
우리은행
신한금융
기업은행
메리츠증권
부영그룹
KB금융그룹
국민은행
신한은행
하나증권
신한금융지주
한화손해보험
KB희망부자
대원제약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