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포스코이앤씨, '창립 30주년 성공스토리 앱' 공개… "30개 성공스토리 담아"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건설

포스코이앤씨, '창립 30주년 성공스토리 앱' 공개… "30개 성공스토리 담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한석진 기자
2024-06-10 10:42:12
포스코이앤씨 창립 30주년 성공스토리 앱 화면사진포스코이앤씨
포스코이앤씨 '창립 30주년 성공스토리 앱' 화면.[사진=포스코이앤씨]

올해 12월 1일 창립 30주년을 맞는 포스코이앤씨가 ‘창립 30주년 성공스토리 앱’을 사내에 공개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30년의 성장과 도전의 역사를 임직원이 함께 공유하고, 앞으로의 30년을 도약의 계기로 삼으려는 의도다.
 
포스코이앤씨는 포항·광양 제철소 건설 경험을 통해 확보한 기술과 인력을 활용해 세계적인 종합엔니지어링 건설업체로 도약하고자 1994년 출범했다. 일관제철소 설계·조달·시공이 가능한 건설사로서 단기간에 시공능력평가 5위권(2011년 4위, 2014년 3위)에 진입하는 등 성장을 거듭해 왔다.
 
플랜트, 인프라, 건축, 연구개발(R&D) 등 ‘30개의 성공스토리’는 각 사업본부로부터 추천받은 1200여개의 스토리 중 엄선됐다. 임직원들은 사내에 공개한 앱을 통해 접할 수 있다.
 
지난 4월 말에 오픈한 이 앱에는 이날 기준 67개의 스토리와 320여개의 댓글이 달렸다. 임직원들은 현업에서 프로젝트를 수행하며 직접 느꼈던 성취감과 소외, 선배·동료로부터 전해 내려오는 생생한 경험담을 공유하고 있다.
 
일례로 2020년 7월 코로나19 시기에 준공한 모잠비크 도로건설에 참여한 직원이 직접 현장에서 말라리아, 코로나 바이러스와 싸워가며 적기에 준공한 경험을 소개하자 당시 프로젝트에 참여했던 직원들이 서로 의지하고 힘이 되었던 동료에 대한 감사의 글이 연이어 소개됐다.
 
성공 스토리 외에도 본인이 직접 겪었거나 혹은 선배에게 들은 실패 사례도 밝히며, 다시 반복하지 않아야 할 주안점도 소개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올해 포스코이앤씨에 입사한 김민식 사원은 “선배님들이 직접 경험한 이야기를 앱을 통해 접하면서 동료애와 회사에 대한 자부심을 느낄 수 있었다”면서 “다양한 이야기를 통해 교훈을 얻는 기회로 삼고, 희망찬 Next 30년을 이끌어 가는 주역으로 성장하고 싶다”고 했다.
 
스토리가 릴레이로 이어지는 가운데 앱 초기 화면에 있는 나무도 직원들의 관심과 사랑으로 열매를 맺고, 성장해 나가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어 소소한 재미를 주고 있다. 6월 이후에는 숏폼 영상, 손편지 등 다양한 형식의 참여 게시판도 앱에 추가 공개할 예정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포스코
KB금융그룹3
교보증권
종근당
신한카드
KB국민은행
롯데케미칼
KB금융그룹2
한국조선해양
신한은행
KT
신한금융그룹
SK하이닉스
한국투자증권
NH
DB그룹
수협
우리은행
KB증권
삼성전자 뉴스룸
농협
하나금융그룹
KB금융그룹1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