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SK하이닉스·TSMC의 '끈끈'한 우정 재확인…동맹 더 깊어진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고은서 기자
2024-07-10 13:54:31

김주선 사장, 세미콘 타이완서 기조연설

김주선 SK하이닉스 AI 인프라 사장사진SK하이닉스
김주선 SK하이닉스 AI 인프라 사장[사진=SK하이닉스]
[이코노믹데일리] SK하이닉스가 오는 9월 대만에서 자사 인공지능(AI) 메모리 기술을 소개한다. SK하이닉스는 글로벌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1위 TSMC와 관계를 맺고 있는 만큼 이번 행사를 계기로 구체적인 협력이 논의될지 주목된다.

9일 업계에 따르면 김주선 SK하이닉스 AI 인프라 사장은 9월 4일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리는 '세미콘 타이완'에 참석해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다. SK하이닉스가 세미콘 타이완 기조연설에 나서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세미콘 타이완은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SEMI)가 주최하는 반도체 포럼으로 글로벌 기업들이 참여해 반도체 장비와 기술 등을 소개한다.

김 사장은 '최고경영자(CEO) 서밋'의 기조연설자로 나서 고대역폭메모리(HBM) 등 AI 반도체 분야에서 TSMC 등과의 협력을 언급할 것으로 알려졌다. CEO 서밋에는 김 사장 외에도 세계 최대 반도체 연구소인 IMEC의 루크 반 덴 호브 CEO, 마이크로소프트(MS)의 라니 보카르 부사장 등이 기조연설자로 나선다.

글로벌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1위인 TSMC 본토에서 이뤄지는 만큼 양사 간 협업 관련 내용도 연설에 담길 것으로 예상된다.

SK하이닉스는 차세대 HBM 생산을 위해 TSMC와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 지난 4월에는 TSMC와 기술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2026년 양산 예정인 HBM4(6세대)를 개발하기로 했다.

SK하이닉스는 5세대 HBM인 HBM3E까지는 자체 D램 공정으로 HBM패키지 내 최하단에 탑재되는 베이스 다이를 만들었지만 HBM4부터는 TSMC가 보유한 로직 선단 공정을 활용할 계획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엘지
KB금융그룹5
농협
동아쏘시오홀딩스
농협
KB금융그룹2
여신금융협회
우리카드
KB국민카드
M-able
위메이드
한국토지공사
삼성증권
한국투자증권
신한라이프
하나증권
롯데카드
우리은행
저작권보호
미래에셋자산운용
메리츠증권
대신증권_이코노믹데일리
KB금융그룹1
KB국민은행
SK하이닉스
KB금융그룹4
LGxGUGGENHEIM
신한은행
종근당
셀트론
하나금융그룹
우리은행
쿠팡
KB금융그룹3
롯데캐슬
신한금융그룹
이편한세상
삼성전자 뉴스룸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